Untitled Document
메인으로 지역뉴스 전국뉴스
 검색 | 뉴스 | 부동산 | 취업 | 자동차 | 푸드 | 생활114 | 교차로신문 | 홍보마당 | 커뮤니티 | [로그인] 
 
Untitled Document
 
 
  지역뉴스 - 투데이포커스 - 경제 - 기사보기
2016년 09월 08일 10시 01분 등록
 
道-중기센터, 폐업 위기의 소상공인 돕는다
‘사업정리도우미 프로젝트’ 추진…선착순 모집
 

경기도와 경기중소기업종합지원센터(이하 경기중기센터)가 갑작스런 폐업으로 위기에 내몰린 소상공인의 재기를 돕기 위해 나선다.

도와 경기중기센터는 폐업예정인 소상공인을 지원하는 ‘사업정리도우미 프로젝트’에 참가할 소상공인 300개사를 8일부터 선착순 모집한다고 밝혔다.

도에 따르면 도내 자영업자 중 15%는 매년 폐업을 하는 어려운 상황에 있다. 특히 폐업을 하는 소상공인의 대다수가 폐업 과정에 드는 많은 비용 때문에 재 창업이나 전직 등 재기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는 소상공인 가계 부담과 함께 사회적인 문제로 비화되고 있다.
이에 따라 도와 경기중기센터는 사업정리도우미 프로젝트를 통해 ‘컨설팅’과 함께 ‘실행비용’을 지원한다.

먼저 컨설팅 지원에서는 ▲사업정리에 필수적인 각종 신고 절차를 미 이행할 경우 불이익 설명 ▲사업 양도 및 정리에 대한 절세 방법 ▲각종 신용회복 방법 안내 ▲매각 대상 품목 매입 업체 발굴 및 견적가 판단 ▲인수 창업자 발굴을 위한 지원 ▲조기 생계 안정을 위한 재취업 정보·기회 등을 제공한다.

폐업예정인 소상공인이 컨설팅 진행 후 사업재기의 의향이 있을 경우에는 실행비용 지원으로 ▲양수자 발굴 홍보비(최대 30만원) ▲집기·설비 등 철거비(최대 100만원) ▲점포환경개선 및 홍보·광고비(최대 200만원) 등을 지원해 준다.

마이빌평택 정정화 기자 2016-09-08   
추석 앞두고 평
 
원평동 바르게
 
수도권 고속철
 
[포토] 민세기
 
 
개인정보 취급방침 | 제휴문의 | 운영자에게 | 고객센터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평택안성교차로㈜. All rights reserved.